■ 연구성과

생명과학부 윤태영 교수팀, 단백질 상호작용 기반의 항암표적치료 정밀진단 기술 개발
2018.04.25

- 쌀 한톨 크기 암 조직에서 대규모 단백질 정보 분석 가능해져 -

 

개별 환자의 단백질 상호작용을 분석하는 정밀진단 컨셉아트개별 환자의 단백질 상호작용을 분석하는 정밀진단 컨셉아트

 

서울대학교 생명과학부 윤태영 교수 연구팀은 환자 조직 내에서 추출한 단백질의 상호작용을 측정하여, 표적항암제에 대한 반응성을 정밀하게 예측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함. 이번 연구는 삼성미래기술육성재단이 한국 과학기술 발전을 위한 공익사업으로 지원을 받아 수행되었으며,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 조병철 교수 연구팀, 서울대학교병원 임석아 교수 연구팀이 참여하여 공동연구를 진행하였음.

 

암을 보다 높은 효율과 적은 부작용으로 치료하기 위하여 개별 암 조직에서 비정상적으로 활성화된 단백질을 찾고 이를 특이적으로 저해하는 항암표적치료가 각광을 받고 있음.

 

현재 항암표적치료의 대상이 되는 암 환자를 선별하기 위해서는, 치료의 표적이 되는 단백질을 생산하는 DNA에 돌연변이 유무를 조사함.

 

그러나, DNA에 돌연변이가 있는 경우도 예측 성공률이 50%를 밑돌고 있음. 게다가 DNA 돌연변이가 발견되지 않는 암 환자도 항암표적치료에서 큰 효과를 보는 경우가 경험적으로 존재함.

 

따라서 이러한 현재의 항암표적치료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단백질 상호작용 기반의 새로운 정밀진단 기술을 개발함.

 

새롭게 개발된 기술에서는 DNA 돌연변이 유무를 조사하지 않고, 표적 단백질의 단백질 간 상호작용, 즉 단백질 활성을 직접적으로 측정함. 이를 바탕으로 항암표적치료로부터 우수한 효과를 볼 암 환자를 예측할 수 있음. 또한 이러한 예측을 암 조직에 DNA 돌연변이가 없는 경우에도 할 수 있음.

 

이러한 단백질 상호작용 기반의 예측기술을 개발하기 위하여 본 연구진이 개발한 단분자 공면역침강 기술을 응용함. 이를 바탕으로 개별 환자 혹은 전임상 모델에서 표적항암제 반응성 예측 가능성 입증함.

o 7종의 유방암 세포주, 6종의 폐선암 세포주에서 각각 HER2, EGFR의 단백질 상호작용 분석결과가 해당 단백질을 대상으로 하는 항암표적치료 효과와 밀접한 상관관계가 있음을 입증.

o 아바타 마우스 8종에 대해서도 EGFR 표적항암제에 대한 반응성이 EGFR 단백질 분석을 통해 예측될 수 있음을 입증함. 특히 EGFR 돌연변이 여부에 관계없이 본 진단기술 적용이 가능함을 증명.

o 2건의 실제 암 환자 조직에 대해서도 다각적인 단백질 정보 분석을 수행하여, 두 환자에서 EGFR 표적항암제에 대한 반응성 차이가 단백질 정보분석을 통해 구분될 수 있음을 입증함.

 

Nature Biomedical Engineering (nature.com/natbiomedeng)에 출판되며, 이 분야 전문가인 Igor Stagljar 교수 (토론토 대학)의 별도 논평 논문을 통해 연구 내용을 조명할 예정임. 이는 본 연구의 중요성에 대한 저널 측의 견해를 나타냄. 또한, Nature 사에서 운영하는 community 사이트 nBME community (https://nbmecommunity.nature.com/)를 통해 연구기간 중 있었던 에피소드도 함께 다루어질 예정임.

 

[붙임] 1. 연구결과 2. 용어설명 3. 그림설명 4. 연구진 이력사항

 

자료제공 : 생명과학부(02-880-2247)

■ FOCUS

제27대 총장 오세정 박사의 취임식이 2019년 2월 8일(금) 오전 11시 관악캠퍼스 문화관 중강당에서 개최되었다. 오세정 총장은 지난 2월 1일(금) 4년 임기의 총장 업무를 시작하였다.
한평생 이공학 인재 지원을 위한 삶을 산 김정식 대덕전자 회장 겸 해동과학문화재단 이사장이 모교인 서울대에 500억원 기부금을 출연하였다.
본교는 2019년 2월 25일(월) 관악캠퍼스 문화관 중강당에서 기부자와 장학생이 함께하는「2019학년도 서울대학교발전기금 장학금 수여식」 행사를 갖고, 1,100여명의 학생들에게 총 21억원의 장학금을 지급하였다.

■ 지난호 FOCUS

본교는 ‘2018년 학부생 연구지원사업’ 우수 연구과제 시상식을 2019년 1월 2일(수) 행정관에서 개최하고, 최우수상(공과대학 컴퓨터공학부 장태준 학생연구팀(공동연구) 및 자유전공학부 박재인 학생(단독연구)) 등 총 11개 연구과제에 참여한 22명에 대해 총장상을 수여했다.
자연과학대학과 카오스재단이 주최하고 인터파크가 후원하는 자연과학 공개 강연 “과학자의 꿈과 도전: 과학 선율”이 2월 9일 (토)일 하루 동안 문화관 대강당에서 열린다.
본교는 2019년 1월 8일(화) 제2차 등록금심의위원회를 열고 2019학년도 학부 및 대학원 등록금을 각각 동결하기로 결정하였다.
문제를 잘 맞추는 우등생이 입시에 성공해 서울대학교에 입학한다면, 그 다음은 진짜 지식인이 되기 위한 난코스가 기다리고 있다. 모범생으로 끝나지 않고 새로운 지식을 만들고 공유하는 지식공동체의 일원이 되려면 어떤 성장통이 필요한 걸까? 자신만의 연구로 빛을 내고 있는 젊은 교수 7인이 말하는 우리들의 성장기.   
본교는 교육에 대한 남다른 열정과 창의적인 강의로 교육 수준을 향상시키는 데 크게 기여한 ‘2018학년도 2학기 서울대학교 학술연구교육상(교육부문)’ 수상자 8명을 선정하였다.
본교는 창의적이고 활발한 연구활동을 통해 탁월한 연구실적을 낸 10명의 교수를 ‘2018학년도 2학기 서울대학교 학술연구교육상(연구부문)’ 수상자로 선정하였다.
박찬욱 총장 직무대리 교육부총장은 2018년 11월 8일(목) 일본 홋카이도 삿포로에서 개최된 제21회 서울대-훗카이도대 공동 심포지엄에 참석하였다. 올해 심포지엄의 주제는 ‘대학 도서관이 당면한 과제와 대학 박물관과 미술관의 역할’이었다. 서울대-홋카이도대 공동 심포지엄은 1998년 처음 개최된 이래 양교의 우호협력 관계 증진을 목적으로 서울대와 홋카이도에서 매년 번갈아 개최되고 있다. 올해 서울대-홋카이도대 심포지엄은 양교 간 10개 분과세션(사회학과, 수리과학부, 지구환경과학부, 재료공학부, 물리교육과, 의학과, 안과학교실, 치의학과, 보건대학원, 융합과학기술대학원)이 참여하여 세션별 주제‧목적‧내용을 정하여 분과 심포지엄을 진행하였다
재단법인 서울대학교발전기금은 지난 11월 13일(화) 선진형 시니어 시설인 경기도 용인 삼성노블카운티 국제회의실에서 인근 지역에 거주하는 시니어 기부자와 동문 및 일반인 250여 명을 초청하여 ‘서울대학교 선한 인재와 함께하는 가을 음악회’ 행사를 개최했다.
글로벌사회공헌단(단장 안상훈)은 지난 10월 11일(목) 2018 SNU 스마트 사회공헌 경진대회 본선을 열었다.
2018년 10월 12일(금) 오전 11시 교수, 직원, 학생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문화관 중강당에서 제72주년 개교기념식을 개최하였다. 이날 행사에서는 장기근속한 교수 및 직원, 그리고 봉사우수학생(관악봉사상, 사회봉사활동 체험수기) 등에게 표창장을 수여하고, ‘제28회 자랑스러운 서울대인’ 수상자에게 선정증서를 수여하였다. 올해 자랑스러운 서울대인에는 권오현 삼성전자 종합기술원 회장(1975년 전기공학과 졸업), 송상현 명예교수(1963년 법과대학 졸업), 소설가 故이청준 선생(1966년 독어독문학과 졸업, 2008년 작고) 등 3명을 선정하였다.
본교는 2018년 10월 1일(월) 개도국 우수인재 장학프로그램인 ‘SNU President Fellowship'에 선정된 학생들에게 장학증서를 수여하였다.
입학본부는 <2015 개정 교육과정에 따른 고교생활 가이드북>을 제작하여 고교 현장에 배포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