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학내 주요소식

융대원, ‘2017 미래융합포럼’에서 미래융합협의회 출범
2017.12.25

- 전국 100여개 산ㆍ학ㆍ연 기관 모여 민간 자발적 융합 네트워크 구축

- 미래융합협의회 의장에 김상은 교수(서울대학교 융합과학기술대학원장)

 

▲ 미래융합협의회 김상은 의장의 개회사미래융합협의회 김상은 의장의 개회사

 

▲ '미래융합협의회' 출범을 알리는 빛 구와 함께 선 융합 산∙학∙교육계 대표들

'미래융합협의회' 출범을 알리는 빛 구와 함께 선 융합 산교육계 대표들

(한성호 샤인바이오 대표이철호 고려대 교수김민우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선임연구원)

김상은 의장, 이진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차관.

 

▲ 미래융합협의회 창립기관 참석자 전원 기념촬영

미래융합협의회 창립기관 참석자 전원 기념촬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최 ‘2017 미래융합포럼’이 지난 10월 25일 JW메리어트호텔 동대문스퀘어에서 개최되었다. 미래융합포럼은 융합에 대한 인식제고 및 융합연구 활성화를 주제로 2009년부터 매년 개최되어 온 행사로, 4차 산업혁명 가운데 더욱 중요한 의미를 갖게 된 ‘융합’의 새로운 발전방향과 융합 생태계 조성을 위한 산∙학∙연 연구기관 간의 협력 네트워크 구축, 그리고 소통을 위해 마련되었다.

 

이 날 서울대학교 융합과학기술대학원 원장이자 ‘미래융합협의회’ 의 준비위원회 의장을 맡은 김상은 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융합교육, 연구, 산업, 정책 등을 포함한 융합 생태계 구축의 필요성을 강조하며, "미래융합협의회 활동을 통해 융합의 학문적, 기술적, 산업적 가치가 교육, 연구, 산업 현장에 뿌리내리고, 융합생태계가 활성화됨으로써 우리나라 4차 산업혁명의 공고한 기반이 마련되기를 기대한다."라며 융합의 활성화에 대한 강한 의지를 드러냈다.

 

‘미래융합협의회’ 는 융합기관 간의 자발적∙창의적 네트워크 구축을 통해 융합연구 활성화의 기반을 마련하고, 융합연구 허브로서 구심체 역할의 수행 필요하다는 목적 하에 전국의 융합 교육/연구 기관들이 민간 주도로 약 2년 전부터 협의체 구성을 위해 노력해온 결실로, 이번 미래융합포럼을 통해 공식적으로 출범하였다. 이를 기념하기 위해 오전에 열린 발대식에는 미래융합협의회에 참여 중인 총 106개 기관 126개 융합 단체(조직)의 구성원들이 참석하여 자리를 빛냈다.

 

발대식 이후 김도연 포스텍(POSTECH) 총장이 ‘미래를 위한 학문융합 그리고 인화(人和)’라는 주제로 기조강연을 하였다. 김 총장은 2000년대에 스티브 잡스(Steve Jobs)가 내놓은 아이폰을 선두로 스마트폰이 많은 기기를 대체하게 되면서 기존의 삶을 붕괴시키는 기술혁신이 일어나고 있다고 설명하면서, 이런 변화로 인해 부의 흐름이 ‘플랫폼 중심’의 회사로 모이게 된 시점에서 융합이 갖는 의미가 더욱 중요해졌다고 강조했다. 김 총장은 “우리도 이제는 앞에 앉은 사람, 다른 개인, 다른 조직을 떠받쳐주어야 더 행복한 사회를 만들고, 국가도 더욱 발전할 수 있을 것이며, 이제는 더 멀리 가기 위해 함께 가야 할 것이고, 함께 가는 것이 융합이다.”고 밝히며, 거시적 관점에서의 융합의 의미와 필요성에 대해 설명하며 기조강연을 마무리했다.

 

한편 오후 세션은 융합 관련 강연, 토론회와 교류회의 세 가지 세션으로 나뉘어 진행되었다.

 

자료제공 : 융합과학기술대학원(031-888-9123)

 

■ FOCUS

문제를 잘 맞추는 우등생이 입시에 성공해 서울대학교에 입학한다면, 그 다음은 진짜 지식인이 되기 위한 난코스가 기다리고 있다. 모범생으로 끝나지 않고 새로운 지식을 만들고 공유하는 지식공동체의 일원이 되려면 어떤 성장통이 필요한 걸까? 자신만의 연구로 빛을 내고 있는 젊은 교수 7인이 말하는 우리들의 성장기.   
본교는 교육에 대한 남다른 열정과 창의적인 강의로 교육 수준을 향상시키는 데 크게 기여한 ‘2018학년도 2학기 서울대학교 학술연구교육상(교육부문)’ 수상자 8명을 선정하였다.
본교는 창의적이고 활발한 연구활동을 통해 탁월한 연구실적을 낸 10명의 교수를 ‘2018학년도 2학기 서울대학교 학술연구교육상(연구부문)’ 수상자로 선정하였다.

■ 지난호 FOCUS

박찬욱 총장 직무대리 교육부총장은 2018년 11월 8일(목) 일본 홋카이도 삿포로에서 개최된 제21회 서울대-훗카이도대 공동 심포지엄에 참석하였다. 올해 심포지엄의 주제는 ‘대학 도서관이 당면한 과제와 대학 박물관과 미술관의 역할’이었다. 서울대-홋카이도대 공동 심포지엄은 1998년 처음 개최된 이래 양교의 우호협력 관계 증진을 목적으로 서울대와 홋카이도에서 매년 번갈아 개최되고 있다. 올해 서울대-홋카이도대 심포지엄은 양교 간 10개 분과세션(사회학과, 수리과학부, 지구환경과학부, 재료공학부, 물리교육과, 의학과, 안과학교실, 치의학과, 보건대학원, 융합과학기술대학원)이 참여하여 세션별 주제‧목적‧내용을 정하여 분과 심포지엄을 진행하였다
재단법인 서울대학교발전기금은 지난 11월 13일(화) 선진형 시니어 시설인 경기도 용인 삼성노블카운티 국제회의실에서 인근 지역에 거주하는 시니어 기부자와 동문 및 일반인 250여 명을 초청하여 ‘서울대학교 선한 인재와 함께하는 가을 음악회’ 행사를 개최했다.
글로벌사회공헌단(단장 안상훈)은 지난 10월 11일(목) 2018 SNU 스마트 사회공헌 경진대회 본선을 열었다.
2018년 10월 12일(금) 오전 11시 교수, 직원, 학생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문화관 중강당에서 제72주년 개교기념식을 개최하였다. 이날 행사에서는 장기근속한 교수 및 직원, 그리고 봉사우수학생(관악봉사상, 사회봉사활동 체험수기) 등에게 표창장을 수여하고, ‘제28회 자랑스러운 서울대인’ 수상자에게 선정증서를 수여하였다. 올해 자랑스러운 서울대인에는 권오현 삼성전자 종합기술원 회장(1975년 전기공학과 졸업), 송상현 명예교수(1963년 법과대학 졸업), 소설가 故이청준 선생(1966년 독어독문학과 졸업, 2008년 작고) 등 3명을 선정하였다.
본교는 2018년 10월 1일(월) 개도국 우수인재 장학프로그램인 ‘SNU President Fellowship'에 선정된 학생들에게 장학증서를 수여하였다.
입학본부는 <2015 개정 교육과정에 따른 고교생활 가이드북>을 제작하여 고교 현장에 배포하였다.
서울대는 제72회 후기 학위수여식을 2018년 8월 29일(수) 관악캠퍼스 종합체육관에서 개최하였다. 이번 학위수여식에서 학사 873명, 석사 1,058명, 박사 595명 총 2,526명에게 학위를 수여하였다. 박찬욱 총장 직무대리 교육부총장은 학위수여식사에서 “여러분 모두에게 공통적으로 현대 사회의 근본적 문제를 인식하고 해결하려는 노력을 경주해야 할 책무가 부여되어 있다”고 강조하였다.
2018년 8월 31일(금) 문화관 중강당에서 열린 교수 정년식에서 국어국문학과 김명호 교수 등 35명이 영예로운 정년을 맞아 캠퍼스를 떠났다. 또한 이날 사회학과 송호근 교수 등 4명의 교수는 명예퇴직을 하였다.
서울대와 강원대, 인천대학교는 2018년 8월 30일(목) 서울대 행정관 소회의실에서 ‘남북교류 증진 및 한반도의 평화와 통일을 위한 연구 및 사업 협력’에 관한 MOU를 체결하였다.
서울대는 다양한 분야에서 사회‧경제적 약자를 위해 헌신적인 사회봉사 활동으로 국민과 사회로부터 존경의 대상이 되고, 학내 구성원들의 귀감이 되는 본교 교수, 직원, 동문, 단체(교직원, 동문) 등을 선정하여 2011년부터 사회봉사상을 수여해오고 있다. 제8회 사회봉사상 수상자에 박순태 선생과 손봉호 사범대 명예교수, 조동준 정치외교학부 교수 등을 선정하였다.
서울대는 잠재력 있는 신진 연구자를 발굴하여 국제적 수준의 연구성과를 산출하기 위해 2018년 ‘창의선도 신진연구자' 25명을 선정하였다.
물리학과 12회 동창회(회장 이충희)가 후배들을 위한 장학금으로 1억2,700만원을 기부했다.